겸손: 두 판 사이의 차이

9 바이트 추가됨 ,  10년 전
→‎문서정리: 문서에 스타일을 적용하거나 정리 1
편집 요약 없음
(→‎문서정리: 문서에 스타일을 적용하거나 정리 1)
 
== 출처 없음 ==
*" 겸손한 사람은 언제나 [[신]]을 그의 안내자로 삼을 것이다." - 번연
*" 도가 지나친 겸손은 허영심이다." - 폰 코체뷰에
*" 아무리 겸손한 사람이라도, 그를 알고 있는 친한 친구가 그에 대해서 생각하고 있는 것보다도 더 깊이 자기에 대해 생각하고 있는 것이다." - 에센바흐
*" [[인내]]는 힘이 낳은 딸, 고집은 약함이-다시 말하면 약한 이성이 낳아 놓은 딸이다." - 에센바흐
*" 인내란, 무거운 짐을 지고 불평 없이 달리고 있는 나귀의 덕이다." - 죠지 그랜빌
*" 인내를 지닐 수 있는 사람은 그가 바라는 것은 무엇이든 손에 넣을 수가 있다." - 프랭클린
*" 인내와 시간과 돈이 있으면 안되는 일이 없다. 인내와 온화는 힘이다." - 레이 헌트
*" 자신이 의식하고 있는 겸손은 죽어 있는 것이다." - 에센바흐
*" 畵像과 그 그림자와의 관계, 그것은 하나의 사건과 겸손과의 관계와 같다. 왜냐하면 후자는 전자에 힘과 표 현을 주기 때문에." - 라 브르예르
 
[[분류:주제]]

편집

2,868