번역

어떤 언어로 쓰인 글을 다른 언어로 된 상응하는 의미의 글로 전달하는 일

관련 어록편집

  • 매번 강의시간에 학생들에게 한글 번역서의 잘못된 부분을 '대충이나마' 지적하고 고치는 데에 한두 시간씩을 할애해야 했다. 그런데 이 일은 무척이나 짜증스럽고 소모적인 작업이었다. 언제부터인가 내게는 논리상으로나 구문상으로나 정확하지 못한 문장을 읽는 작업이, 차량이 빽빽하게 들어선 교통 혼잡 지역에서 차를 운전하는 것만큼이나, 짜증스러운 일이 되고 말았기 때문이다.
    • 강정인, 〈초판 번역본 역자 후기〉, 마키아벨리, 《군주론》(강정인, 김경희 옮김)